URL Structure 와 SEO

SEO/SMM 2009.01.13 13:38

나름 검색엔진 최적화 관련 블로그를 꾸려나가고 싶어 시작한 블로깅이 자꾸 산으로 가는 것 같아..
다시 SEO에 관한 포스팅으로 고고 씽~~  (^ㅇ^)v
SEO 작업 중 가장 기본인 Title & Meta Description Tag에 이어 이번에는 URL 구조에 대해 얘기하여 본다. 

바른 카테고리명과 파일/문서명 설정은 보다 깔끔하게 사이트 정리를 할 수 있는 것 뿐만 아니라,  검색엔진 로봇이 쉽게 URL을 크롤링 할 수 있게 해준다. 
여기서 바른 카테고리 명과 파일/문서명 이란 "page1" "0001" 등의 불특정 문자가 아닌, 해당 카테고리와 파일/문서를 설명 해 줄 수 있는 텍스트를 의미 한다.

최적화 되지 않은 URL의 예 (Search Engine "unfriendly" URL Structure)



위의 경우 도메인 .com 이후에 폴더명 혹은 변수 값이 모두 불특정 숫자 혹은 무의미한 단어로 이루어진 것을 알 수 있다.  이와 같이 무의미한 숫자 혹은 단어로 카테고리/폴더/문서 명을 설정 할 경우, 검색엔진 로봇은 무의미한 변수들이 중요 요소가 아니라고 판단 하여 더 이상 해당 페이지를 크롤링(탐색) 하지 않는다. 

최적화 된 URL의 예 (Search Engine "friendly" URL Structure)



위의 경우 도메인 .com 이후에 폴더/문서명이 모두 텍스트로 되어 있으며 짧은 단어지만 해당 URL이 어떠한 내용의 페이지로 연결되는지 예상 할 수 있게 된다.

그렇다면 위와 같은 검색엔진 친화적 URL 구조가 홈페이지 상위 등록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가?

검색엔진 로봇은 유저의 검색에 최대한 맞는 사이트를 노출시켜 주기 위하여 수천 수만개의 사이트를 돌아다니며 크롤링 내용을 D/B 화 시킨다.  이때 검색엔진 로봇이 크롤링 하는 주요 요소 중 하나가 바로 사이트 페이지의 URL 인 것이다. 
사람과 같이 검색엔진 로봇 또한 URL의 depth가 너무 깊거나 혹은 카테고리명/폴더명/변수값이 의미 없는 텍스트로 이루어진 경우, 그 페이지가 사이트에서 중요한 역활을 하지 않는 다고 판단하여, 크롤링을 멈추게 된다.
(일반적으로 검색엔진 로봇은 URL의 3~5 depth 까지만 크롤링을 한다고 한다.)

검색엔진에서 "Baseball Cards"라는 키워드로 검색을 했다고 가정하여 보자.
아래의 그림은 "Baseball Cards"라는 키워드로 검색 시, 검색엔진이 URL의 텍스트 중 매칭 단어를 키워드로 인식하여 굵은 볼드체로 표시되는 것을 보여 준다. 


URL 구조 최적화 시 주의 해야 할 사항
- "...dir1/dir2/dir3/dir4/dir5/dir6/page.htm 과 같은 긴 depth URL
- "page1.htm" "000001" 과 같은 무의미한 페이지 명
- &, ? 과 같은 특수 기호
- "baseball-cards-baseball-cards-baseball-cards.htm" 과 같은 키워드 나열 URL
- 페이지와 전혀 관련 없는 디렉토리 명 설정

만약 관리하는 사이트의 도메인은 검색엔진에 등록이 되어 있는데, 세부페이지가 등록이 안되어 있거나 검색이 되지 않는 경우에는 URL의 구조가 바로 잡혀 있는지를 확인 해 볼 필요가 있다.

바른 Title & Meta Description Tag의 사용과 더불어 URL 구조 최적화 역시 검색엔진 최적화 (SEO) 작업 중 가장 기본적이며 우선으로 진행 되어야 한다.  아무리 페이지 컨텐츠가 유익한 정보를 많이 포함 하고 있다고 하여도, 그 페이지를 찾을 수 있는 URL 구조가 최적화 되어 있지 않는다면 검색엔진 로봇이 해당 페이지를 크롤링 할 수 있는 길이 없어 지는 것과 같다.

URL 구조 최적화는 어느 특정 홈페이지에만 적용 되는 사항은 아니다.
블로그 포스팅 시, 메뉴 [공개설정]에 있는 [절대주소]를 각 포스트에 맞게 설정해 준다면..
본인도 모르는 사이에 나의 포스트가 검색엔진 상위페이지에 등록 되어 있을 수도 있다. (^ㅇ^)v

만약....지금 블로그에 포스팅 할 글을 작성 완료 했다면....잊지 말고 [절대주소]를 설정하여 보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SEO/SMM'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미투데이 메인 등극  (7) 2009.01.23
SEO와 CPC  (3) 2009.01.22
댓글놀이 [me2DAY] 같이 해요~~!!  (4) 2009.01.20
SEO Consultant의 역할  (10) 2009.01.19
URL Structure 와 SEO  (7) 2009.01.13
검색엔진 최적화 Check List - Title & Meta Description Tag  (1) 2009.01.05
top
  1. Favicon of http://www.midorisweb.com 미돌 2009.01.23 08:39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요즘 길고 복잡한 url을 자동으로 단축시켜주는 뭐 그런 솔루션도 있다던데..

    • Favicon of http://imake.tistory.com YunHeeC 2009.01.23 10:54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정확히 어떤 브랜드에 툴을 말씀하시는 건지...아니면 일반적인 단축 툴을 말씀하시는 건지 확실치는 않으나..시중에 툴들은 얼핏 보면 URL을 쉽게 단축하여 주는 유용한 툴로 보입니다. 그러나 SEO에서 얘기하는 최적화 된 URL로 Rewriting 해주는 것이 아닙니다. 예를 들면 A라는 페이지 URL을 최소화 하고 싶다면..툴의 경우 업체에서 URL을 생성 하여 클릭시 A라는 페이지로 연결 시켜 주는 정도인 것이죠..A라는 페이지의 실질적인 URL이 변형 되는 것이 아닙니다..약간의 트릭이라고 할까요...

  2. Favicon of http://ipodart.net iPhoneArt 2009.02.07 01:57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저는 글 주소는 문자형식으로 설정되어 있거든요.
    절대주소는 어떻게 설정하는거에요? 제목 정하고 나서 임시저장 하면 주소도 자동으로 저장되는데..
    제목과 태그도 같은 단어가 들어가는게 좋은건가요?
    >>블로그 포스팅 시, 메뉴 [공개설정]에 있는 [절대주소]를 각 포스트에 맞게 설정해 준다면<<이부분을 더 쉽게 설명해 주심 안될까요? 제가 너무 모르죠?ㅠ.ㅠ 어려워요..

  3. Favicon of http://ipodart.net iPhoneArt 2009.02.09 18:48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보통 제목이 url이 되는데, 티스토리 글 발행전에 절대주소를 제목과 다르게 변경하면 어떤 문제가 발생하나요? 예를 들면 제목은 초콜렛 연금술-뒤셀도르프인데 url 은 ipodart.tistory.com//entry/초콜릿-chocolatier 이렇게 되어 있거든요.

    • Favicon of http://imake.tistory.com YunHeeC 2009.02.10 00:10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안녕하세요~Left-handed님.
      우선 말씀 주신것과 같이 >>제목은 초콜렛 연금술-뒤셀도르프인데 url 은 ipodart.tistory.com//entry/초콜릿-chocolatier<< 로 나타난다고 해도 문제가 되는 것은 전혀 아닙니다. 제가 글에서 하고 싶었던 얘기는..무의미한 >>entry/1...entry/2<< 와 같은 URL 생성 보다는 자신의 글과 맞는 타이틀 혹은 절대 주소를 작성해 주시는 것이 좋다라는 것이지요. 이유인 즉슨..일반적으로 사이트는 각 페이지 마다 전달하려는 주제가 있습니다. 종종 발생하는 문제점이 일반 사이트의 경우 폴더 및 카테고리명을 제대로 설정 하지 않아 페이지와 전혀 상관없는 URL 구조가 나타나게 됩니다. SEO에서 URL 최적화는 중요 작업 중 하나이기 때문에 페이지에 따른 URL 최적화 작업이 필요하다라는 내용이구요. 블로그의 경우는 자동으로 타이틀을 URL로 인식하기 때문에 크게 문제 될 것은 없습니다. 다만 특별한 이유로 인해 글의 타이틀이 너무 길거나 내용과 전혀 무관한 타이틀이 사용 되었다면 절대경로를 설정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라는 것입니다. 제가 너무 복잡하게 썼나요 ^^;;

    • Favicon of http://ipodart.net iPhoneArt 2009.02.10 00:42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제가 너무 초보라 한가지 들으면 열가지를 곁다리로 알아야 하거든요.ㅠ.ㅠ 흑.
      url설정을 저렇게 해도 된다니 다행이에요. 긴제목일 경우
      url이 걸리더라구요. 그리고 카테고리는 제고민중의 하나에요..
      섭카테고리 많아지는게 싫어서 한군데 몰아넣고 있거든요.
      글도 몇개 없는데.ㅎㅎㅎ 더 배우면서 천천히 정리해 보도록 할께요. 그리고 모르는거 많아서 오면 질문도 많지만, 이해해 주실꺼죠??^^ 검색해봐도 잘 모르겠는건 물어봐야 겠더라구요.

  4. Favicon of http://imake.tistory.com YunHeeC 2009.02.10 09:15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Left-handed님~
    저도 아직은 부족한 부분이 많치만...
    제가 답변 드릴 수 있는 것이라면 모두 드리겠습니다.
    자주 놀러 오세요 ^^

Write a comment


5~6년전....싸이월드에 미니홈피 하나 없으면 바보였었고...겨우 시대를 따라 갈 때쯤....
블로그란 놈이 불쑥 나타 났다...
괜한 욕심에...남이 하는 거라면 다 하고파서....
무작정 끄적이다 관둔 블로그만 여러개...
비쥬얼에 목숨 걸다 포기한 블로그만도....세고 싶지 않다...흡 ㅜ.ㅜ

핑계를 대자면.....우선 글을 못 쓰고....한글도 어설프고 (마춤법 압박..ㅡㅡ;;)...
나름 비지니스도 바쁘고.....약속도 많고.....
이런 얘기를 듣던 친구가 하는 말이....
"그럼 하지 마"  <-- 헉....블로그 잘 하는 법 알려 달랬더니...쏘주에 물섞는 소리를....

블로그...그냥 내가 좋아 하는거 일기 쓰듯이 하면 되는건데...
왜 이리 어렵고 부담스러운지.....
결국  남을 의식하고 있었다는거...

내가 처음 블로그를 접한건....
당연히 이름만 말해도 알만한 유명 블로그들...
그런 유명 블로그를 방문하며....재미있게 글을 있고....그 사람의 생각을 공유하고.....
그러다 보니..."아~~나도 블로그를 하고 싶다..." 에서 "아~~나도 유명 블로거가 되고 싶다" 로 자연스레 바뀌며...꼭~~잘 해야 한다....잘 써야한다...라는 부담감에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상황에 빠져 버렸다..
한마디로...혼자 김치국 부터 마시며 정말 필요없는 걱정과 고민으로 시간만 낭비한 꼴이 되었다는...(젠....)

블로그를 하는 사람은 부지런 해야 한다고 한다..
하루하루 빠짐없이 블로그에 기름칠하고 닦아주는 노력이 필요하다는 거겠지...

'08년이 다 흘러가고.....
'09년이 다가오는 이 시점에서...
내년 나의 목표를....
"나만의 의미있는 블로그 만들기" 로 정하며...

tistory 계정 가입 6개월 만에 첫 포스팅을 시작 한다.....아싸~~~캬캬캬캬
신고

'느긋한 하루' 카테고리의 다른 글

SEO PRO Semninar 보다 더 좋았던 SEOmoz tour  (3) 2010.09.02
시애틀 스타벅스  (5) 2010.08.31
2009 소극장 컬투쇼 ! 놀아 봄세 !  (12) 2009.08.04
나의 키워드  (7) 2009.03.20
느긋한 신년 계획  (5) 2009.01.12
계정 오픈 6개월만에....드됴 시작 !  (3) 2008.12.30
top
  1. Favicon of http://t-that.tistory.com Jay_Kim 2008.12.31 01:31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ㅊㅋㅊㅋ
    마춤법(X) -> 맞춤법(O)

    아무튼 좋은 내용 많이 쓰삼

  2. Favicon of http://imnsmusic.tistory.com immensemusic 2008.12.31 14:36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축하 드립니다. 제가 누굴까요? 맞추면 센수!ㅋㅋㅋ
    드디어 계정을 찾았습니다~!!!

Write a comment